홈 > 자료실 > 가곡이야기
가곡이야기

조영남, 10월 예술의 전당서 가곡 콘서트

운영자 1 2279
(서울=연합뉴스) 이태수 기자 = 데뷔 45주년을 맞은 가수 조영남(68)이 다음 달 20일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에서 가곡 콘서트 '10월의 어느 멋진 날'을 연다.

16일 공연기획사 PMG글로벌에 따르면 조영남은 '가곡의 밤' 콘셉트의 이번 공연에서 '딜라일라'·'화개장터' 등의 히트곡을 배제한 채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가곡과 오페라 아리아 등을 무대에 올린다.

소프라노 박정희와 듀엣으로 부르는 '10월의 어느 멋진 날에', SBS '스타킹'에 '야식배달 테너'로 소개된 김승일과 함께하는 '향수' 등을 모스틀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연주로 만날 수 있다.

PMG글로벌은 "조영남은 오페라 가수의 꿈을 품은 청년 시절로 돌아가 한국·이탈리아·멕시코 가곡부터 성가에 이르기까지 '인생의 사운드 트랙'을 들려줄 예정"이라고 전했다.

예매는 인터파크에서 할 수 있다. 문의 ☎02-749-1300.



tsl@yna.co.kr" rel="nofollow">tsl@yna.co.kr /2013. 9. 16

1 Comments
강진영 2015.10.17 10:45  
흠 이분 클래식쪽은 그만좀 나왔음 싶네요..
제목
카테고리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