홈 > 감상실 > 가곡감상실
가곡감상실

즐거운 편지

운영자 0 106
앨범타이틀 | 신장식의 국악가곡 <달아 높이>  () ☞ 앨범보기
황동규 시, 신장식 곡, 바리톤 안민규


내 그대를 생각함은 항상 그대가 앉아 있는 배경에서
해가 지고 바람이 부는 일처럼 사소한 일일 것이나
언젠가 그대가 한없이 괴로움 속을 헤메일 때에
오랫동안 전해 오던 그 사소함으로 그대를 불러보리라

진실로 진실로 내가 그대를 사랑하는 까닭은
내 나의 사랑을 한없이 잇닿은 그 기다림으로 바꾸어버린 데 있었다.
밤이 들면서 골짜기엔 눈이 퍼붓기 시작했다
내 사랑도 어디쯤에선 반드시 그칠 것을 믿는다
다만 그때 내 기다림의 자세를 생각하는 것뿐이다.
그 동안에 눈이 그치고 꽃이 피어나고 낙엽이 떨어지고 또 눈이 퍼붓고 할 것을 믿는다.
0 감상의견
제목
카테고리
State
  • 현재 접속자 22 명
  • 오늘 방문자 268 명
  • 어제 방문자 502 명
  • 전체 게시물 38,224 개
  • 전체 회원수 30,292 명